가수 정세운, 24일 부산 콘서트 앞두고 준비 척척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가수 정세운이 콘서트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최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오는 24일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에서 2019년 단독 콘서트 ‘ZERO’(제로)의 부산 공연을 앞둔 정세운이 공연 연습에 몰두해 있는 현장 스틸 사진을 게재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사진 속 정세운은 밴드와 함께 연습실에서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끈다. 

 

 앞서 정세운은 지난 7월 서울을 시작으로 태국과 대만에서 각각 공연을 펼치며 ‘글로벌 샛별’로서 빛나는 존재감을 드러냈다. 특히 기타와 어쿠스틱한 멜로디를 바탕으로 한 감성적 무대부터 강렬한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댄스 메들리, 최근 발표한 디지털 싱글 '내 이름을 부르면'의 깜짝 공개까지 팔색조 무대로 현지 팬들을 매료시켰다.

 

 소속사 관계자는 "정세운은 이번 공연이 자신의 고향인 부산에서 진행하는 첫 콘서트이자 올해 콘서트의 마지막 공연지인만큼 멋진 무대를 보여드리기 위해 막바지 연습에 한창이다"면서 "정세운만의 매력을 가득 담아낸 부산 콘서트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jkim@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